1. 선사 시대와 고조선 (고인돌을 세운 사람들)
9,800원

이름 황혜철 이메일 mulan0121@naver.om
작성일 2015-12-28 조회수 3597
파일첨부
제목
고인돌을 세운 사람들/ 선사시대와 고조선

겨레힘 한국사 /고인돌을 세운 사람들


1권 선사시대와 고조선


2권 고구려




내년에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예비초등생이랍니다.


6세때만해도 책한권 읽어주기 정말 힘들었는데 7세가 되자 독서량이 부쩍 늘었어요


겨레힘 한국사에서 나온 고인돌을 세운 사람들은 총 2권으로


1권은 선사시대와 고조선 그리고 2권은 고구려인데


얼마전 배운 단군이야기를 너무 좋아해서 선사시대부터 만나보았답니다.




이 책에서는 선사시대부터 고조선까지 이야기가 전개되면서 실사진과 함께


유물/유적의 뜻과 장소 그리고 어떻게 사용되었는지에 대한 설명이 잘 나와있답니다.



그중 저희 아이가 유독 관심있게 읽은 부분은 홍수아이 유골 이었답니다.


충북 청주시 두루봉 동굴안에서 발견된 어린아이의 뼈로 구석기 시대를 재현한 카툰 그림을 보면서


함께 마음 아파 하였답니다.



구석기 이후로 신선기 시대의 무덤도 나오는데 홍수아이때와는 달리


땅에 구덩이를 파고 장신구로 예쁘게 꾸며주고 사용하던 물건을 함께 놓아준다면서


아이와 어른을 다르기에 다른방식으로 장례를 치른다고 이해하더라구요



고인돌 :받침돌이 커다란 덮개돌을 고이고 있어서 붙여진 이름


이것이 무덤이라는 것을 인지하면서 너무너무 신기해 햇답니다.





아이에게 있어서 선사시대의 고조선은 무덤의 의미가 가장 크게 인식된 듯해요


고조선으로 넘어가 환웅과 단군왕검이 나오자


유치원에서 배웠다면서 잘난척을 해주네요



다음날 등원준비후 자신이 읽은 선사시대와 고조선을 펼쳐보았답니다.


역시나 홍수아이 그림을 가리키며 동생에게 슬픈이야기라면 읽어주었어요



이 책은 우리가 현재 살고있는 이 땅의 역사 그리고 처음 세워진 나라가 무엇인지 알수있으며


7세 또는 초등 저학년에게 꼭 읽어야할 필독서랍니다


또한 도서의 마지막에는 특별부록으로


한국사 지도실, 자료실, 체험학습관 등 추가적인 내용이 담겨있답니다.


그당시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듯한 실사진과 설명이 자세히 나와있답니다.


이번 겨울방학때 우리 역사의 발자취를 찾아서 여행을 다녀오는 것도 좋을듯합니다.


2권 고구려도 무척이나 흥미로울 내용이 가득할 것 같아요



이전글 고인돌을 세운 사람들: 1. 선사 시대와 고조선 - 예림아이 [예림당-서평]
다음글 고조선을 다녀온 듯 했어요.